뉴스핌

주요뉴스글로벌

트럼프 "김정은과 2월말 만나길 고대"...2차 북미정상회담 기대 재차 표시

기사등록 :2019-01-21 07:45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20일(현지시간) 오는 2월 말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만나기를 고대하고 있다며 2차 북미정상회담에 대한 기대감을 다시금 드러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트위터에서 "언론은 우리가 북한과 함께 이뤄낸 엄청난 진전과 관련해 우리를 인정하지 않고 있다"며 "지금과 비교해 (버락) 오바마 행정부 말기에 우리가 어디에 있었는지 생각해 보라"고 말했다.

이어 그는 "이번 주 (북한) 최고 대표들과 훌륭한 만남"을 가졌다면서 "2월 말에 김 위원장과 만나기를 고대하고 있다!"고 적었다.

앞서 지난 18일 트럼프 대통령은 백악관을 방문한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 일행과 90분간 면담을 가졌다.

트럼프 대통령은 다음날인 19일 백악관에서 기자들에게 김 부위원장과의 만남과 관련 "놀랄 만큼 좋은 만남이었다"고 밝혔다.

또 그는 2차 북미정상회담에 대해 "아마도 2월 말이 될 것"이라면서 "우리는 (정상회담 개최) 국가를 골라뒀다. 그러나 나중에 발표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김 위원장과 자신 모두 이번 만남을 고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으로부터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친서를 건데 받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사진=댄 스커비노 주니어 백악관 소셜미디어 국장 트위터]

bernard0202@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