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중기부·중진공 청년창업사관학교 9기 모집...역대 최대 1000명

기사등록 :2019-02-10 06:00

[서울=뉴스핌] 민경하 기자 =중소벤처기업부와 중소기업진흥공단은 우수한 창업 아이템, 고급기술 등을 보유한 청년창업자를 대상으로 청년창업사관학교 9기를 오는 20일까지 모집한다고 10일 밝혔다.

모집규모는 총 1000명으로 청년창업사관학교 개교 이래 최대 규모다. 최종 선발된 창업자는 총 사업비 70%이내, 최대 1억원의 정부보조금과 사무공간, 제품 제작 관련 장비 인프라·코칭·교육·판로개척 등 창업 초기 기업에 필요한 다양한 부분을 지원받을 수 있다.

올해는 혁신성장과 공정경제 구현을 위해 4차 산업혁명과 독과점 해소 분야, 새터민 등 소외계층에 대해 우선 선발한다.

지난 2011년부터 운영된 청년창업사관학교는 만 39세 이하의 청년창업자의 사업 계획 수립부터 사업화, 졸업 후 성장까지 창업 전 단계를 원스톱으로 지원하고 있다. 지난 2018년까지 2400여 명의 청년창업가를 배출했으며, 6천여 개 일자리 창출, 1조 8천억 원 매출 성과 등을 보이고 있다.

지난해에는 전국 5개소로 운영되던 청년창업사관학교를 전국 17개 지역으로 확대해 기울어진 운동장을 바로잡고, 지방에서 청년창업을 준비하는 예비창업자들의 접근성 불편을 해소했다.

이상직 중진공 이사장은 "전국 17개 청년창업사관학교에서 동시 실시하는 입교생 모집에 청년 CEO들의 많은 관심을 기대한다"며 "청년창업기업이 중견기업, 유니콘기업으로 성장하는 혁신창업 생태계 조성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중소기업진흥공단]

204mkh@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