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영상

[줌인 분양현장] '로또 아파트' 수원역 푸르지오 자이

기사등록 :2019-03-08 17:51

수원역, 교통의 요지..개발호재 대기·강남 접근성 우수
3.3㎡당 분양가 1280만원 '저렴'..유해시설 철거가 과제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분양가가 워낙 싸니까요. 당첨만 되면 1억원은 그냥 버는 거죠." (경기 수원시 팔달구 고등동 D공인중개사 사무소 관계자)

"당첨되면 유해시설이 많은 곳에서 아이를 키워야 한다는 게 마음에 걸려요. 청약을 넣을지 말지 고민하고 있어요." (수원시 권선구 서둔동에서 온 내방객)

대우건설 컨소시엄(대우건설, GS건설, 금호건설, 태영건설)이 8일 경기 수원시에 '수원역 푸르지오 자이'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에 돌입했다. 수원역 푸르지오 자이는 경기 수원시 수원고등 주거환경개선사업지구 A-1블록(팔달구 고등동 270-7)에 들어선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0층, 아파트 43개동, 총 4086가구 규모다. 단지가 들어서면 단일 단지로는 수원시에서 최대규모가 된다.

하지만 임대(4개동 614가구), 지구주민 우선분양(2675가구), 특별공급(631가구), 이주대책 대상자(3가구)를 제외하면 실제 일반분양 물량은 163가구다. 총 가구의 4% 미만인 것. 전용면적별 일반분양 물량은 △59㎡A 52가구 △59㎡B 4가구 △59㎡C 3가구 △74㎡A 53가구 △74㎡C 51가구다.

평균 분양가는 3.3㎡(평)당 1280만원이다. 전용면적 74㎡ 기준 분양가는 3억4010만~3억9780만원 선. 발코니 확장비는 전용 74㎡ 기준 651만2000원~803만원이다.

'수원역 푸르지오 자이' 위치도 [자료=대우건설]

◆ 수원역, 교통의 요지..개발호재 대기·강남 접근성 우수

수원역 푸르지오 자이는 편리한 교통여건과 우수한 생활편의시설이 강점으로 꼽힌다.

단지는 수도권 지하철 1호선, 분당선, 한국고속철도(KTX) 환승역인 수원역까지 걸어서 10분 거리다. 올해 개통예정인 수인선과 오는 2021년 착공예정인 수원발 KTX도 이용할 수 있게 된다. 또한 지난해 예비타당성조사를 통과한 수원~양주 간 수도권 광역급행철도(GTX)-C노선도 향후 이용 가능해진다. 영동고속도로와 수원문산고속도로 진입이 가능하며 서수원버스터미널도 이용할 수 있다.

교육 시설로는 단지로부터 반경 1km 안에 수원초등학교와 화서초등학교, 수원여자고등학교, 숙지초등·중·고등학교가 있다. 근처 생활편의시설로는 CGV영화관, AK플라자, 롯데백화점, 롯데마트, KCC몰(예정)이 있으며 수원역 최대 상권인 로데오거리도 있다. 경기도청, 수원시민회관, 카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도 가깝다. 단지 근처에 팔달공원, 서호공원, 숙지공원도 있다.

재개발 호재도 있다. 수원시 팔달구 고등동 일대는 한국토지주택공사(LH) 주도로 주거환경개선사업이 이뤄지고 있다. 이 지역은 극심한 슬럼화를 겪은 데다 뉴타운 건설사업이 중간에 여러차례 좌초될 위기를 맞았다. 하지만 이번 분양을 시작으로 이 지역 일대가 탈바꿈할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 주요 도심과의 접근성도 좋다. 수원역에서 KTX나 기차를 타면 서울역까지 40분 정도 걸린다. 또한 버스를 이용하면 사당 및 강남권(강남, 양재, 수서, 잠실)으로 1시간 이내 접근이 가능하다.

수원시 팔달구 고등동 A공인중개사 사무소 관계자는 "버스 777번을 타면 사당이나 강남까지 갈 수 있고 1007번을 이용하면 잠실로 갈 수 있다"며 "3000번을 타면 양재, 강남으로 이동 가능하다"고 말했다. 이어 "수원에서 서울로 출퇴근하는 사람들이 많다"고 덧붙였다.

'수원역 푸르지오 자이' 공사현장 부지 [사진=안재용 기자]

◆ 3.3㎡당 분양가 1280만원..유해시설 철거가 과제

수원역 푸르지오 자이는 공공분양으로 분양가 상한제가 적용된다. 평균 분양가는 3.3㎡당 1280만원. 최근 서울 아파트 분양가가 시세와 비슷하게 책정되는 것과 달리 수원역 푸르지오 자이는 주변시세는 물론 먼저 분양한 주변 아파트들보다 저렴하다는 반응이다.

작년 수원시 장안구 정자동에서 분양한 화서역 파크 푸르지오는 3.3㎡당 분양가가 1490만원대로 당시 수원에서 최고 분양가였다. 또한 단지 주변시세는 74㎡ 기준 4억원대 중반이다. 수원 권선구 권선동의 수원아이파크시티 7단지(전용 74㎡)가 지난 1월 4억6000만원에 팔렸다. 수원역 푸르지오 자이 분양가가 주변시세보다 7000만~9000만원 정도 저렴한 셈이다.

원주민 분양가와 비교해도 저렴하다는 평가다. 일반물량 분양가는 원주민 분양가보다 3.3㎡당 300만~400만원 비싼 경우가 일반적이다. 반면 수원역 푸르지오 자이 분양가는 원주민 분양가보다 3.3㎡당 80만~180만원 정도만 높다.

원주민 분양가는 3.3㎡당 1100만~1200만원이다. 전용면적 별로는 △59㎡ 2억7460만~3억2910만원 △74㎡ 3억1340만~3억7510만원 △84㎡ 3억3910만~4억500만원이다.

수원시 팔달구 고등동 D공인중개사 사무소 관계자는 "원주민 분양권은 74㎡ 단지에 프리미엄(피)이 1억5000만~1억6000만원 정도 붙었다"며 "일반물량 분양가가 원주민 분양가보다 2000만~3000만원 높으니까 당첨되면 1억원 이상은 버는 셈"이라고 말했다.

수원 팔달구는 지난해 조정대상지역으로 묶였다. 이에 따라 아파트 청약신청시 가구주만 1순위 청약신청을 할 수 있다. 또한 오는 2021년 입주 후 소유권 이전등기를 해야 매매할 수 있다. 지구주민(원주민)은 등기 전까지 1회 전매가 가능하다.

수원역 근처에 있는 모텔들 [사진=김성수 기자]

다만 주변에 유해시설이 많다는 점은 부정적 요소로 꼽혔다. 수원역에서 아파트 단지까지 걸어가는 길가에는 모텔, 여관, 집창촌, 성인용품 판매점이 여럿 눈에 띄었다. 24시간 운영되는 성인용품 자판기도 있었다.

팔달구 고등동 일대는 도시환경개선사업 지구로 지정돼 있어 주변 유해시설 철거가 계획돼 있다. 하지만 정확한 사업추진 시기는 미정이다. 입주 시점인 2년 후에도 유해시설이 한동안 남아있을 것이라는 게 이 지역 부동산 전문가들의 얘기다.

고등동 D공인중개사 사무소 관계자는 "(집창촌을 비롯한) 혐오시설이 다 정리되려면 5~10년은 족히 걸릴 것"이라며 "아파트 입주민들이 계속 민원을 넣을 것이기 때문에 다소 시간이 걸리더라도 결국 철거될 것"이라고 말했다.

수원시 권선구 서둔동에서 온 내방객은 "수원역 푸르지오 자이에 당첨되면 유해시설이 많은 곳에서 아이를 키워야 한다는 게 마음에 걸린다"며 "청약을 넣을지 말지 고민하고 있다"고 말했다.

단지에서 가장 큰 평형대가 74㎡로 84㎡ 면적이 없다는 점도 단점으로 꼽혔다. 경기도에서 온 한 내방객은 "74㎡가 제일 큰 면적인데 그나마도 너무 작아보인다"며 "안방에 침대 하나 넣으면 꽉 찰 것 같고 장롱 넣을 자리도 없을 것 같다"고 말했다.

수원역 푸르지오 자이 견본주택은 수원시 고등동 주민센터 맞은편(수원시 팔달구 고등동 221-17번지)에 위치한다. 입주예정일은 오는 2021년 2월이다.

 

sungso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