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라이프·여행

영광군, 2019 영광법성포 단오제 준비 돌입

기사등록 :2019-03-11 15:49

[영광=뉴스핌] 조준성 기자 = 전남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2019 영광법성포단오제를 오는 6월 7일부터 10일까지 4일간 영광 법성포단오제 전수교육관(법성면 진내리 소재) 일원에서 개최한다고 11일 밝혔다.

국가 중요문화재 제123호로 지정된 영광법성포단오제는 5월 9일 지역의 화합과 군민의 무사 안녕을 기원하는‘난장트기’행사로 그 서막을 연다.

2018 영광법성포단오제 개막행사. [사진=영광군]

행사기간에는 제전행사(산신제, 당산제, 용왕제 등) 체험 및 참여행사(창포머리감기, 강강술래, 풍등날리기, 민속놀이체험장 운영 등) 경연행사(단오장사씨름대회, 전국 숲쟁이 국악경연대회 등)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관광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할 것이다.

김연수 문화관광 과장은 “이번 법성포단오제는 선조들의 지혜와 전통문화를 계승하고 전 세대가 어울려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프로그램을 알차게 준비하겠다”며“법성포 단오제를 찾아주셔서 함께 어우러져 즐거운 시간을 보내길 바란다”고 밝혔다.

 

js3434@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