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방송·연예

정준영 측 "모든 일정 중단하고 즉시 귀국…경찰 수사 성실히 임할 것"(공식입장)

기사등록 :2019-03-12 08:11

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 12일 공식입장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가수 정준영 측이 성관계 몰카 영상에 대한 입장을 밝혔다.

소속사 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는 12일 “당사의 신규 레이블인 ‘레이블 엠’의 소속 가수 정준영과 관련, 제기되는 내용에 대해 심각성을 인지하고 있으며 매우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가수 정준영 [사진=뉴스핌DB]

이어 “지금도 해외 일정을 소화하고 있는 정준영과 연락을 취하고 있지만 당사도 명확한 사실관계 파악에 어려움이 있다. 다만 정준영은 모든 일정을 중단하고 즉시 귀국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정준영은 귀국하는 대로 경찰 수사에 성실히 임할 입장임을 밝혔다. 불미스러운 일로 심려를 끼쳐드린 점 다시 한 번 사과드린다”고 덧붙였다.

앞서 지난 11일 SBS 8뉴스는 최근 성접대 의혹이 불거진 승리의 카카오톡 대화방(단톡방) 참여자 중 가수 정준영이 있었으며, 불법 촬영 영상을 해당 채팅창을 포함해 다수의 대화방에 수차례 유포했다고 보도했다.

SBS 측이 입수한 카카오톡 대화 내용은 10개월 분량이다. 대화에 따르면 지난 2015년 정준영은 채팅방 내 친구 김모씨에게 한 여성과 성관계를 자랑한 것으로 밝혀져 파장이 일고 있다.

alice09@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