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증권·금융

지성규 하나은행장 '소통 행보'...직원과 '치맥 타임'

기사등록 :2019-04-02 10:20

'은행장과 함께하는 소통과 공감' 생방송 간담회

[서울=뉴스핌] 최유리 기자 = KEB하나은행은 지난 1일 을지로 본점 강당에서 '은행장과 함께하는 소통과 공감' 생방송 간담회를 개최했다.

지 행장은 이날 형식적인 간담회 대신 200여명의 인근 영업점 및 본점 직원들과 자유로운 분위기 속에서 이야기를 나눈 것으로 전해졌다.

전국 영업점에 생방송으로 진행된 이번 간담회는 은행장 취임 이후 첫 소통 행사였던 만큼 은행장 개인에 대한 것부터 은행장에게 묻고 싶은 것들, 은행장이 직원들에게 하고 싶은 얘기 등이 오갔다.

지 행장은 "묵묵히 헌신하며 최선을 다하는 직원들이 인정받고, 직원들 스스로 자기 발전을 추구하는 조직문화를 구축해 최고의 디지털, 글로벌 은행을 향해 함께 나아가자"고 독려했다.

아울러 생방송 간담회의 정례화와 전직원을 위한 온·오프라인 소통 공간의 상시 개설을 약속했다.

간담회 이후에는 인근 호프집에서 직원들과 '치맥'(치킨+맥주)을 함께했다. 한 직원이 "본점 도서관과 피트니스센터의 24시간 이용을 희망한다"고 건의하자, 지 행장은 이를 즉각 수락했다.

지 행장은 "직원들이 겪는 고충을 빨리 파악하고 이를 시급히 해소하는 것은 은행장의 중요한 소임"이라며 "부지런히 ‘현장의 목소리’를 경청하고 수렴해 혁신을 발판으로 한 역동적인 조직문화를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지난 21일 취임한 지성규 은행장은 취임 당일부터 영업점 2곳을 시작으로 소통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취임 후 6개월 안에 전국 영업본부 지점장들을 모두 만날 예정이다.

KEB하나은행은 지난 1일 을지로 본점 강당에서 '은행장과 함께하는 소통과 공감' 생방송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일 밝혔다. [사진=하나은행]

yrchoi@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