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방송·연예

(여자)아이들, 강렬한 힙합 색을 입힌 '어-오'…"직설적인 가사가 장점, 음원차트 상위권 목표"

기사등록 :2019-06-26 17:36

[서울=뉴스핌] 이지은 기자 = (여자)아이들이 이번엔 강렬한 색깔의 힙합으로 돌아왔다.

(여자)아이들은 26일 서울 용산구 한남동에 위치한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새 디지털 싱글 '어-오(Uh-Oh)'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걸그룹 (여자)아이들이 26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두 번째 디지털 싱글 '어-오(Uh-Oh)'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06.26 mironj19@newspim.com

앨범 동명 타이틀곡 '어-오'는 뉴트로 붐뱁 장르로, 1990년대 트렌드를 재해석한 강렬한 멜로디가 특징이다. 데뷔곡 '라타타'부터 '한' '세뇨리타'까지 3연작 흥행을 이끌며 가요계의 히트 메이커로 떠오른 리더 소연이 만든 곡이다.

소연은 "1990년대 노래를 해야겠다고 만든 노래는 아니다. 힙합을 하고 싶다고 했는데, 멤버들도 좋다고 하더라. 빤한 힙합은 하고 싶지 않았다. 아이들만의 힙합은 어떤 것일까 고민하다가 붐뱁 힙합 장르를 하게 됐다"고 설명헀다.

이어 "음악도 힙합이고, 패션도 힙합이다. 아이들만의 힙합을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다. 트렌드에는 정답이 없다고 생각했고, 많이 하는 트랩 힙합보다는 붐뱁이 멤버들에게 더 잘 어울린다고 생각했다. 1990년대 패션이나 당시를 상징하는 자동차를 보면서 영감을 얻었다"고 말했다.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걸그룹 (여자)아이들이 26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두 번째 디지털 싱글 '어-오(Uh-Oh)'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화려한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2019.06.26 mironj19@newspim.com

슈화는 "'어-오'를 통해 아이들만의 색깔을 내려고 노력했다. 노래를 할수록 아이들만의 색깔이 짙어지는 것 같다. 아이들의 매력을 조금이라도 느끼실 수 있으면 좋겠고, 즐겁게 들어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타이틀곡은 1990년대를 주제로 삼았지만, 가사는 처음엔 관심 없던 사람들이 뒤늦게 친한 척하는 모습을 디스하는 내용이다. 전 세대에게 공감을 살 수 있도록 만들었다.

미연은 "물론 소연이가 가사를 썼지만, 디스곡이라기 보다는 누구나 답답하고 하고 싶었던 말을 속시원하게 이야기한 것 같다. 공감하면서 저희와 즐겨주셨으면 좋겠다. 새로운 시도에 부담이 없었다"고 털어놨다.

이어 소연은 "꿈이 있을 당시, 주변 사람들이 꿈을 믿어주지 않을 때 속상했던 마음을 생각하며 쓴 가사"라고 덧붙여 시선을 끌었다.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걸그룹 (여자)아이들이 26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두 번째 디지털 싱글 '어-오(Uh-Oh)'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화려한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2019.06.26 mironj19@newspim.com

(여자)아이들 역시 걸그룹이지만 데뷔곡부터 강렬함이 무기였다. 매번 센 노래와 가사, 그리고 안무로 대중을 사로잡았다. 걸그룹으로서 센 이미지가 부담이 됐을 법도 했지만, 멤버들의 생각은 달랐다.

소연은 "힙합은 아이들 데뷔 전부터 언젠가 꼭 해보고 싶던 장르였다. '라타타'도 그렇고 힙스러운 것이 조금씩 다 들어가 있었다. 다른 멤버들은 부담이 됐을 수도 있는데 저는 아니었다. 멤버들끼리 힙합 콘셉트를 했을 때 각자의 개성이 보여지는 것 같다는 의견을 모아서 도전하게 됐다"고 답했다.

(여자)아이들은 지난해 5월 데뷔, 이제 1년차가 됐다. 하지만 자작곡으로 신인상을 휩쓸며 진정한 '괴물 신인'의 탄생을 알렸다.

[서울=뉴스핌] 정일구 기자 = 걸그룹 (여자)아이들이 26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에서 열린 두 번째 디지털 싱글 '어-오(Uh-Oh)'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2019.06.26 mironj19@newspim.com

이들은 "이번에는 음원 차트 높은 순위에 들어가는 것이 목표다. 또 하나는 이번 해에는 팬들과 소통을 더 많이 하고 싶다. 미니콘서트나 팬미팅도 하고 싶다"고 입을 모았다.

끝으로 미연은 "저희 이번 신곡이 가사가 직설적이고 속 시원한 것이 장점인데 많은 분들이 공감해주셨으면 좋겠다. 많은 분들이 저희와 함께 즐겨주실 수 있게 노력하는 것이 저희의 목표"라고 덧붙였다.

(여자)아이들의 디지털 싱글 'Uh-Oh'는 오늘(26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음원사이트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alice09@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