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영상

[영상] 나경원 "야당과 전쟁 선포하는 개각 아닌가"

기사등록 :2019-08-09 12:51

[서울=뉴스핌] 안재용 기자 최성민 인턴기자 =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문재인 정부의 이번 개각과 관련해 "야당과의 전쟁을 선포하는 개각"이라며 강하게 비판했다. 특히 나 원내대표는 법무부장관에 조국 전 청와대 민정수석을 내정한 것을 강하게 비판했다.

나 원내대표는 9일 오전 금융시장 현장점검을 위해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한국거래소를 찾았다. 나 원내대표가 현장 간담회를 진행할 당시 청와대에서는 개각이 발표됐다.

나 원내대표는 "좀전에 개각 발표가 있었던 걸로 안다. 우리가 예상했던 것처럼 모든 국민들이 걱정하는 조국 (법무부)장관 내정자가 발표됐다"면서 "국내외적으로 굉장히 어려운 상황에서 조국 수석의 임명을 강행한 것은 결국 야당을 무시하는 것을 넘어 야당과의 전쟁을 선포하는 개각"이라고 비판했다.

그는 그러면서 "조 내정자는 민정수석으로 있었을 당시 업무능력 부분에 있어 낙제점을 받았다"면서 "또 공무원 휴대폰을 마음대로 사찰한 부분에 있어 공무원의 인권, 결국은 국민 인권에 대한 기본적인 인식 자체가 잘못되어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특히 SNS를 통해 여러가지 선동정치에 늘 앞장섰던 분인데, 과연 법무부장관이 어울리겠냐"면서 "법무장관이 갖춰야 할 소양과 정반대의 소양을 갖춘 것 아니냐"고 꼬집었다.

 

anpr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