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LG U+ '액티브 시니어' 전용폰·요금제 출시

기사등록 :2019-08-15 09:00

30만원 출고가에 지원금 적용시 7만8000원
앱 콘텐츠·편의기능·화면크기·UI 시니어에 최적화
월 6만9천원...매일 5GB 제공

[서울=뉴스핌] 김지나 기자 = LG유플러스가 중장년층 전용 스마트폰 및 요금제를 선보였다.

[사진=LG유플러스]

LG유플러스는 중‧장년층 전용 스마트폰 'U+브라보라이프폰'과 '시니어 요금제 3종'을 출시했다고 15일 밝혔다.

U+브라보라이프폰은 콘텐츠, 사용성 측면에서 시니어 고객에게 최적화 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스마트폰이다. 건강, 취미, 여행, 은퇴 후 삶까지 시니어 세대에게 필요한 정보를 선 탑재 앱 'U+브라보라이프'를 통해 쉽고 편하게 접할 수 있도록 했다.

서울대병원 전문의와 공동 제작한 단독 콘텐츠 '우리집 주치의'을 비롯해 약 1만3000여개의 시니어 맞춤형 볼거리를 제공한다. '브라보뮤직' 앱에서는 시니어 계층이 선호하는 음원 200여곡을 기본 저장 및 제공해 데이터 소진 없이 무료로 쓸 수 있도록 했다.

자녀 스마트폰과 연동을 통한 실시간 위치 확인과 일정 관리 등의 편의 기능도 대폭 늘렸다.

시니어들을 배려한 6인치 대화면과 직관적 사용자환경(UI)도 눈에 띈다. 홈 화면에는 글자 크기, 소리, 밝기 조절이 가능한 위젯을 선 탑재해 누구나 손쉽게 설정을 변경 할 수 있게 했다.

또 큰 글씨와 그림으로 작성된 ‘쉬운 사용 설명서’를 동봉, 스마트폰에 익숙하지 않은 시니어 고객이 자녀 도움 없이 스스로 설명서를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시니어 요금제 3종 중 '추가 요금 걱정 없는 데이터 시니어' 요금제는 월 6만9000원(VAT포함)에 매일 5GB(소진 시 5Mbps 속도제한)를 제공한다.

월 4만9000원(VAT포함)에 데이터 5GB(소진 시 1Mbps 속도제한)를 제공하는 '추가 요금 걱정 없는 데이터 시니어 49' 요금제도 있다. 데이터 이용량이 많지 않은 고객들은 월 3만3000원(VAT포함)에 1.7GB를 제공하는 'LTE 데이터 시니어 33' 요금제를 활용하기 좋다.

박종욱 LG유플러스 모바일상품그룹장(전무)은 "시니어층의 모바일 콘텐츠 이용률과 데이터 사용량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면서, 이에 알맞은 UI·앱 콘텐츠부터 설명서·단말케이스·요금제까지 최적화된 서비스를 구성했다"며 "앞으로도 각 연령층을 고려한 다양한 서비스를 마련해 고객 선택권 확대에 기여해나가겠다"고 밝혔다.

 

abc123@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