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글로벌

日 아베, 야스쿠니신사에 공물 보내…직접 참배 보류

기사등록 :2019-08-15 09:41

[시드니=뉴스핌] 권지언 특파원 =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종전 기념일(한국 광복절)인 15일 A급 전범 14명이 합사된 야스쿠니신사에 다시 공물을 보냈다고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아베 총리는 이나다 도모미 자민당 총재 특별보좌관을 통해 야스쿠니신사에 '다마구시'(물푸레나무 가지에 흰 종이를 단 것)라는 공물을 보냈다.

아베 총리는 2013년 야스쿠니 신사 참배로 후폭풍을 맞은 이후 매년 직접 참배를 하지 않는 대신 공물을 보내고 있다.

마이니치 신문 역시 이날 아베 총리가 야스쿠니 신사에 공물을 전달했다면서, 직접 참배는 보류했다고 전했다.

아베 총리는 2012년 12월 2차 집권 이후로 7년째 패전일에 공물을 보내고 있다. 

일본의 참의원 선거가 끝난 후 자민당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하고 있는 아베 신조(安倍信三) 일본 총리 [사진=로이터 뉴스핌]

 

kwonjiu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