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이재명 지사, 벌금 300만원 당선무효형 불복 상고장 제출

기사등록 :2019-09-11 17:03

[수원=뉴스핌] 순정우 기자 = 항소심에서 도지사직 상실에 해당하는 300만원의 벌금형을 선고 받은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심 판결에 불복해 상고장을 제출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 [사진=뉴스핌DB]

이 지사는 11일 오전 수원고법 제2형사부에 ‘2심 재판부가 내린 결과에 대한 법리적 오인이 있다’는 취지의 상고장을 변호인을 통해 제출했다.

이 지사는 지난 6일 항소심 선고공판에서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등 3가지 혐의에 무죄를, 친형 강제입원 관련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공표 혐의에 대해 도지사직 상실형인 300만원 벌금형을 선고 받았다. 

jungwo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