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피플

순천대 고영진 총장, '마르퀴즈 후즈 후' 평생 공로상 수상

기사등록 :2019-11-04 11:38

[순천=뉴스핌] 오정근 기자 = 순천대학교는 고영진 총장이 세계 3대 인명사전인 '마르퀴즈 후즈 후'에서 '2019 알버트 넬슨 마르퀴즈 평생 공로상(The 2019 Albert Nelson Marquis Lifetime Achievement Award)'을 수상했다고 4일 전했다.

순천대 고영진 총장 [사진=순천대학교]

고 총장은 순천대학교 식물의학과 교수로 재직하는 33년동안, 국내외 식물병리학 관련 학술지에 200여 편의 연구논문을 발표하고, 한국식물병리학회 회장을 역임하는 등 식물병리학 발전에 기여한 바가 높아 이번 공로상을 수상했다.

특히 키위 궤양병 치료연구로 한국식물병리학회 학술상과 농림축산식품부장관 표창을 수상했으며, 2018년에는 지역 고등학교 학생 및 농업인을 대상으로 폭넓은 교육과 컨설팅을 펼친 공로로 대통령 표창을 수상하기도 했다.

고영진 총장은 1980년 서울대학교 식물병리학과를 졸업했으며, 석사와 박사 학위를 취득한 후 1987년 순천대학교 식물의학과 교수로 임용되어 학생생활관장, 교무처장, 생명산업과학대학장 등 보직을 역임했고 2019년 5월 순천대학교 제9대 총장에 취임했다.

마르퀴즈 후즈 후(The Marquis Who's Who in the world)는 1898년 미국에서 설립된 가장 오래되고 권위 있는 인명기관으로, 매년 정치, 경제, 사회, 예술, 의학, 공학, 과학 등 각 분야의 세계적 인물 3%를 선정해 프로필을 등재하며, 매년 탁월한 업적을 이룬 사람에게는 평생공로상을 수여하고 있다.

jk234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