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충남도, 올 겨울 대설 재난 민·관 공동 대비

기사등록 :2019-11-12 14:27

오늘 보령서 '대설피해 저감 방안 모색 합동워크숍' 개최

[홍성=뉴스핌] 김범규 기자 = 충청남도는 대전지방기상청·충남연구원과 함께 12일 보령머드린호텔에서 '대설피해 저감 방안 모색 합동워크숍'을 개최했다.

이날 워크숍은 겨울철 재난관리 역량을 강화하고 민간단체·유관기관 간 정보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했으며 도·시·군 재난담당 공무원 및 기관·단체 관계자 등 90여 명이 참가했다.

충남도청 전경 [사진=충남도]

주제 발표는 △김달순 대전지방기상청 예보관의 '충남 대설발생 특성 및 원인 분석' △김백조 국립기상과학원 재해기상연구센터장의 '충남지역 대설에 의한 재해 특성연구'를 주제로 진행했다.

이어 △김양섭 도 농업기술원 재해대응팀장 '대설 피해 현황 및 대책' △조성 충남연구원 재난안전연구센터장 '대설피해 저감을 위한 지자체 정책지원방향'에 대해 발표했다.

종합토론에서는 송두범 충남연구원 정책사업지원단장이 좌장을 맡았고 허복행 대전지방기상청 예보과장·장은철 공주대학교 교수·김종기 도 안전정책과장·김성수 강원도 농업기술원 팀장 등이 토론자로 나서 다양한 의견을 제시했다.

정석완 도 재난안전실장은 "관련기관 재난 담당공무원이 함께 소통하는 뜻깊은 자리가 됐다"며 "설해 및 한파피해 예방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bbb111@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