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부동산

롯데건설, 건설기술연구 우수사례 발표회서 국토부장관상 수상

기사등록 :2019-11-25 16:17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롯데건설은 지난 21일 건설기술연구 우수사례 발표회에서 국토부장관상과 한국건설경영 협회장상을 수상했다고 25일 밝혔다.

건설기술연구 우수사례 발표회는 한국건설경영협회가 주최하고 국토교통부, 국회 국토교통 위원회, 한국건설기술연구원 후원으로 진행됐다.

(왼쪽부터) 롯데건설 김봉찬 수석, 박순전 기술연구원장, 김영선 책임이 수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롯데건설]

이 발표회는 국내 건설업계를 선도하고 있는 회원사들의 기술개발 및 연구 성과를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또한 건설산업 기술경쟁력 제고에 기여하고 연구개발(R&D) 성과가 우수한 기술인력의 사기진작 및 자긍심을 고취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롯데건설은 능동RFID태그 및 리더 시스템을 통한 작업환경 안전화 기술을 인정받아 융합부문 국토부장관상을 수상했다. 이 기술은 건설 현장에서 RFID 태그 및 리더 시스템을 작업자의 안전모와 건설장비에 각각 설치해 장비 주변에 접근하는 근로자를 확인할 수 있다.

또한 접근 시 경고와 동시에 중장비 작동을 즉시 자동으로 감속 및 정지시키는 것이 특징이다. 이로써 근로자의 안전을 효율적으로 도모할 수 있으며 안전사고 예방으로 사회적 손실을 절감할 수 있다.

이날 롯데건설은 동남아시아 등 극서지역용 초유지 콘크리트 기술로 건축 부문 한국건설경영 협회장상까지 수상하며 2개의 상을 수상했다. 콘크리트의 경화 시간을 늦출 뿐만 아니라 조기압축강도를 극대화시켜 시공 효율과 품질 향상이 가능하다는 장점을 갖추고 있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앞으로도 꾸준한 기술개발과 연구를 통해 건설 기술 발전에 기여하겠다"며 "우리 회사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소비자들에게 더 나은 품질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sungso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