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경제

이낙연 총리 "검찰총장, 장관 의견청취 요청 거부 유감"

기사등록 :2020-01-10 08:35

추미애 법무부 장관 유선보고 받고 대응 지시
"검찰사무 최고감독자로서 필요한 대응 실행"

[세종=뉴스핌] 최영수 기자 = 이낙연 국무총리가 최근 검찰 인사와 관련 윤석열 검찰총장의 항명에 대해 "공직자의 자세로서 유감스럽다"고 지적했다.

이낙연 총리는 9일 오후 추미애 법무부장관으로부터 검찰 인사와 관련한 최근 상황에 대해 유선으로 보고 받고 이 같이 지시했다.

이 총리는 "인사 과정에서 검찰청법이 정한 법무부 장관의 의견 청취 요청을 검찰총장이 거부한 것은 공직자의 자세로서 유감스럽다"고 지적했다.

이낙연 국무총리 집무 사진 [사진=국무총리실] 2020.01.10 dream@newspim.com

그는 이어 "법무부 장관은 검찰사무의 최고 감독자로서 잘 판단해 이번 일에 필요한 대응을 검토하고 실행하라"고 주문했다.

추 장관과 윤 총장의 갈등이 깊어지고 있는 가운데 총리로서 추 장관에게 힘을 실어주고 원칙적인 대응을 주문한 것으로 해석된다.

특히 "필요한 대응을 검토하고 실행하라"는 지시는 검찰의 추가적인 반발이나 항명에 대해 적극 대응하라는 취지여서 추가적인 조치가 주목된다.

dream@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