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제네시스 GV80 시작가 6580만원, 풀옵션 달면 8900만원…'갑론을박' 후끈

기사등록 :2020-01-16 07:25

독일차 풀옵션·세금 감안하면 싼 편 아니라는 지적도
장재훈 부사장 "원하는 사양 모두 선택가능..10만4000가지 조합"

[서울=뉴스핌] 김기락 기자 = 제네시스 브랜드가 대형 SUV 'GV80(지브이 에이티)' 판매에 나선 가운데 판매 가격에 대해 '갑론을박'이 펼쳐지고 있다.

제네시스는 GV80 배기량 3.0ℓ 직렬 6기통 디젤 모델 가격을 6580만원에 책정했으나 선택 품목을 모두 더하면 8900만원에 달하기 때문이다.

16일 제네시스에 따르면 GV80에 ▲4륜구동 ▲7인승 시트 ▲시그니처 디자인 셀렉션 등 선택 품목을 모두 추가하면 8900만원이다. 이 경우 기본사양의 GV80과 가격 차이가 2320만원 벌어지는 것이다.

[고양=뉴스핌] 정일구 기자 = 15일 오전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현대자동차 제네시스 첫 SUV(다목적스포츠차량) 'GV80' 신차발표회에서 현대차 국내 사업 본부장 장재훈 부사장이 신차를 소개하고 있다. 'GV80'는 제네시스가 처음 선보이는 후륜구동 기반의 SUV 모델로 외관은 대형 SUV 특유의 웅장함을 기반으로 마치 쿠페처럼 날렵하게 떨어지는 루프라인이 특징이다. 2020.01.15 mironj19@newspim.com

GV80 기본사양은 3.0ℓ 직렬 6기통 디젤을 비롯해 8단 자동변속기와 주행 중 노면 상태를 전방 카메라로 미리 읽어 승차감을 조절하는 '프리뷰 전자제어 서스펜션(Electronically Controlled Suspension with Road Preview), 10개의 에어백 등을 기본으로 적용했다.

이 같은 구매 방식은 제네시스가 GV80 출시에 맞춰 '유어 제네시스(Your Genesis)' 시스템을 최초 도입했기 때문이다.

장재훈 국내영업본부장(부사장)은 이날 경기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GV80 신차발표회에서 "주문생산방식으로 고객이 원하는 차량 주문시 원하는 사양을 모두 선택가능 조합이 무려 10만4000가지"라며 "앞으로 제네시스 전모델에 확대 적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GV80 판매 가격이 공개되자 자동차 업계 등에서는 갑론을박이 벌어지고 있다. 기본 사양만으로 충분하다는 의견이 있는가 하면, 선택품목을 하나씩 추가해야 하는 탓에 고민스럽다는 지적이 엇갈리는 것이다.

자동차 업계 한 관계자는 "GV80 기본형 모델과 함께 선택품목을 다양화해 소비자들의 선택을 받도록 한 점은 긍정적"이라면서도 "독일차 등 수입차는 대부분 풀옵션을 장착한 만큼 가격 경쟁력에서 앞서 있다고 보기는 어렵다"고 지적했다.

제네시스 영업 관계자는 "GV80이 지난해 출시될 예정이었다가 미뤄졌기 때문에 일정 규모의 대기 수요가 있을 것"이라고 기대감을 보였다.

반면 네이버 등 자동차 카페에는 GV80 가격에 대해 다양한 의견이 올라오고 있다. "현대차가 외제차 보다 가격 우위를 가져갔다(아이디 endl********)", "국산이라 정비 가성비를 생각한다해도 가격이 너무 높다. 제네시스라는 브랜드 가치가 저 정도라는 생각이 안 든다(아이디 한줌의**** 등이 실시간 올라온다.

GV80의 경쟁 차종은 ▲메르세데스-벤츠 GLE ▲BMW X5 ▲아우디 Q7 등이 꼽힌다. 판매 가격은 ▲벤츠 GLE 9030만~1억1050만원 ▲BMW X5 1억590만원 ▲아우디 Q7 7848만원이다.

peoplekim@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