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GAM

유니클로, 신종 코로나에 중국 매장 절반 영업 중단

기사등록 :2020-02-07 16:29

[서울=뉴스핌] 오영상 전문기자 = 일본 유니클로가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으로 인해 중국 내 매장의 절반을 영업 중단했다고 7일 NHK가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유니클로는 7일 시점에서 중국 내 매장 750개 중 절반에 가까운 370개 매장의 영업을 중단했다.

유니클로는 지난달 23일부터 신종 코로나의 확산이 시작된 우한(武漢) 내 매장 17개의 영업을 중단했으며, 이후 중국 당국이 각지 상업 시설에 대한 영업 자숙을 요청함에 따라 영업 중단 매장 수를 늘려가고 있다.

무인양품도 6일 기준으로 중국 내 260개 매장 중 절반이 넘는 138개 매장의 영업을 중단했다.

유니클로와 무인양품 모두 언제 영업을 재개할지는 아직 불투명한 상황이라고 NHK는 전했다.

유니클로 로고 [사진=로이터 뉴스핌]

goldendog@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