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박용만 회장 "경제심리 안정 도움, 난관 극복 기대"…재계, 비공개회의서 고충 건의

기사등록 :2020-02-13 14:07

코로나19 대응 경제계 간담회 열려…최태원·이재현, 마스크 착용
총수들 무거운 표정으로 참석…황각규 "대통령 상황 잘 인식"

[서울=뉴스핌] 이윤애 심지혜 이서영 기자 = 재계가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피해극복을 위해 총력전에 나선다. 국내 주요기업 총수들이 문재인 대통령과 머리를 맞대고 위기 극복을 한목소리로 외쳤다. 

13일 오전 청와대 주최로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 경제계 간담회'에 참석한 주요 기업 총수들은 무거운 발걸음으로 간담회장으로 들어갔다.

이날 간담회는 문재인 대통령이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영향과 조기극복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재계 총수들이 문 대통령을 만난 것은 지난달 2일 신년합동인사회에 이어 두번째다.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13일 대한상의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경재계 간담회에 참석하고 있다. 2020.02.13 sjh@newspim.com

재계에서는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윤여철 현대자동차 부회장, 최태원 SK 회장, 구광모 LG 회장, 황각규 롯데지주 부회장, 이재현 CJ 회장이 참석했다.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 김영주 한국무역협회 회장, 손경식 한국경영자총협회장,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장, 강호갑 중견기업연합회장 등 5개 경제단체장도 자리했다.

정의선 현대자동차 수석부회장 및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은 해외 출장 관계로 부회장이 대참했다.

이재현 CJ 회장과 최태원 SK회장은 코로나19의 심각성을 인지한 듯 마스크를 쓰고 간담회장에 입장했다.
손경식 경제인총연합회장은 코로나19 대응 관련한 기자들의 질문에 "차분하게 준비한 대로, 계획대로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다.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최태원 SK회장이 13일 대한상의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경재계 간담회에 참석하고 있다. 2020.02.13 sjh@newspim.com
그 외에 참석한 기업 대표들은 무거운 표정으로 아무런 답변없이 들어갔다.

간담회 시작에 앞서 문 대통령은 총수들이 앉아있는 테이블을 직접 찾아 "수고 많으십니다"라고 인사했다.

문 대통령은 모두발언에서도 ▲CJ그룹이 투자한 영화 '기생충'의 아카데미상 4관왕 수상 ▲LG전자의 롤러블 TV ▲삼성전자의 AI로봇 볼리·인공인간 네온 ▲현대차의 도심 항공용 모빌리티 ▲SK의 불화수소 가스 등 소재 자립화 등을 열거했다.

이어 "우리 기업들의 끊임없는 도전과 혁신으로 국민의 희망이 되고 있다"며 기업들을 북돋웠다.

그러면서 정부와 경제계가 합심해 코로나19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경제 회복의 흐름을 되살리는 노력을 기울이자고 강조했다.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구광모 LG회장이 13일 대한상의에서 열린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경재계 간담회에 참석했다. 2020.02.13 sjh@newspim.com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상황 이전에 예정했던 설비 투자를 차질 없이 진행해 주길 기대한다"며 "과감한 세제 감면과 규제 특례, 입지 지원을 강화해 기업의 투자와 혁신을 적극 돕겠다"고 강조했다.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은 "업종별 상황파악과 대책 마련에 정부가 발 빠르게 움직인다"며 "문재인 대통령이 경제 활동을 독려해줘 경제 심리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화답했다.

이어 "모두가 긴장을 늦추지 않고 끝까지 노력해 국민의 안전과 경제적 타격이라는 두 가지 난관을 슬기롭게 극복하는 성공스토리가 될 수 있도록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이어진 비공개 간담회에서 총수들은 코로나19 사태 이후 기업들의 고충, 건의사항 등을 상세히 전달했다.

황각규 롯데 부회장은 간담회를 마치고 나와 기자들과 만나 "문재인 대통령이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상황을) 잘 인식하고 계신것 같다"고 말했다. 

롯데는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백화점·면세점을 일시폐쇄하는 등 직접적인 타격을 입고 있다.

황 부회장은 이에 대해 "서비스산업이 어려워지고 있는 만큼 적극적으로 살펴봐달라고 부탁드렸다"며 "기업들은 고객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야간에도 철저히 방역을 하고 있으니 국민 여러분도 시장이나 식당에 많이 가줬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간담회는 오전 10시30분부터 1시간 30분간 진행됐다.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