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newspim

CJ헬스케어, 국내 최초 '숙취해소 연구센터' 설립

기사등록 :2017-10-30 10:08

1992년 국내 첫 숙취해소음료 '컨디션' 출시
"새 소재 발굴해 다양한 제품 개발 노력"

[뉴스핌=박미리 기자] CJ헬스케어는 지난 27일 경기도 이천시 CJ헬스케어 연구소에서 '숙취해소 연구센터 현판식'을 진행했다고 30일 밝혔다.

CJ헬스케어는 1992년 국내에 처음으로 숙취해소음료 '컨디션'을 출시한 뒤 축적해 온 연구개발(R&D) 역량을 바탕으로 관련 연구에 더욱 집중하기 위해 숙취해소 연구센터를 설립했다고 설명했다. 국내에 숙취해소 연구센터를 설립한 것은 CJ헬스케어가 최초다.

CJ헬스케어는 이번 연구센터 설립을 시작으로 숙취해소 개선 효과가 있는 소재를 지속 발굴하고, 연구해 다양한 제품으로 탄생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계획이다. 다음달 CJ헬스케어는 신규성분이 함유된 프리미엄 숙취해소음료 출시를 앞두고 있다. 

강석희 CJ헬스케어 대표는 "25년간 컨디션을 대표 숙취해소음료로 키워낸 역량을 바탕으로 활발한 R&D를 통해 우수한 숙취해소제품이 탄생할 수 있도록 집중해달라"고 말했다.  

CJ헬스케어가 27일 경기도 이천시 CJ헬스케어 연구소에서 ‘숙취해소 연구센터 현판식’을 진행한 가운데, 강석희 대표(맨 앞줄 중앙) 및 주요 임직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사진=CJ헬스케어>

[뉴스핌 Newspim] 박미리 기자 (milpark@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