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연합회, 차기 회장 선출 돌입...27일 최종후보군 확정

본문내용

[뉴스핌=허정인 기자] 전국은행연합회가 15일 이사회를 열고 이달 말로 임기가 끝나는 하영구 회장을 대신할 차기 은행연합회장 후보군 논의 절차에 돌입했다.

썸네일 이미지
하영구 은행연합회 회장 <사진=은행연합회>

은행연합회는 이날 오전 서울 중구 신라호텔에서 이사회를 열고 차기 회장 후보군을 구성했다.

이날 이사회에는 하 회장을 비롯해 이동걸 산업은행장, 이경섭 NH농협은행장, 윤종규 KB국민은행장, 위성호 신한은행장, 함영주 KEB하나은행장, 박종복 SC제일은행장, 빈대인 부산은행장 등 8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이 자리에서 각자 차기 회장 후보를 개별 추천한 것으로 알려졌다.

은행연합회는 이날 행장들이 제시한 후보군 중 적임자를 추려 27일 열리는 정기 이사회에서 최종 후보군을 확정할 예정이다.

현재 차기 회장 하마평에는 홍재형 전 부총리와 김창록 전 산업은행 총재, 신상훈 전 신한금융지주 사장, 윤용로 전 기업은행장 등이 오르내리고 있다.

 

[뉴스핌 Newspim] 허정인 기자 (jeongin@newspim.com)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NDA TV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