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자원공사, '중소기업 기술지원제도' 참여기업 모집

우수제품 2년간 수의계약, 3년간 입찰자격 부여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서영욱 기자 = 한국수자원공사가 중소기업 판로지원에 적극적으로 나선다. 

16일 한국수자원공사에 따르면 오는 24일까지 '2018년 상반기 물산업 중소기업 기술개발 지원제도'에 참여할 중소기업을 모집한다. 

썸네일 이미지

공모분야는 성과공유제, 민관공동투자 기술개발사업, 구매조건부 신제품 개발사업, 물산업 기자재 공급자 등록제 총 4개다.

성과공유제는 수자원공사와 중소기업이 공동과제를 수행해 원가절감이나 성능, 품질향상 성과를 도출하면 해당 기업과 2년간 수의계약을 체결해 판로를 지원하는 제도다. 

민관공동투자사업과 구매조건부 신제품개발사업은 중소기업이 수공의 필요기술을 개발하고 수공과 중소벤처기업부가 함께 개발비 일부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원금 규모와 기관별 부담비율은 사업별로 다르다. 최종 과제 심사와 선정은 중기부에서 한다. 선정기업에 수공의 댐, 수도 사업장을 활용해 제품성능을 시험할 기회도 부여한다. 

물산업기자재 등록제는 수공에 기자재를 납품하는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공급안정성, 기술능력을 평가해 우수기업에 3년간 입찰 참가자격을 부여하는 제도다. 

공모 자격요건과 필요서류는 수공 마중물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관련문의는 수공 물산업플랫폼센터로 하면 된다. 

이학수 수공 사장은 "국내 물산업 육성을 위해서 민간과 공공부문이 힘을 모아야 한다"며 "우수한 중소기업이 물산업 주역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수공이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syu@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