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서울디지털재단, 5G스마트시티 솔루션 공동 구축

12일 광화문 사옥서 MOU 체결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성상우 기자 = KT(회장 황창규)가 서울디지털재단과 손잡고 5세대(5G) 기반 스마트시티 솔루션 구축에 나선다.

KT는 서울 광화문 사옥에서 서울디지털재단과 '5G 기반 스마트시티 솔루션 발굴 및 공공서비스 혁신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12일 밝혔다.

썸네일 이미지
KT-서울디지털재단 MOU 체결 [사진=KT]

서울디지털재단은 서울시 정책 자문 역할을 수행하는 서울시 산하 연구기관이다. KT는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서울디지털재단과 5G, 에너지, 교통, 환경 등 다양한 분야에서 시민 밀착형 5G 솔루션을 개발한다는 방침이다.

아울러, 디지털 기반 스타트업의 발굴 및 육성, 후속 지원까지 원스톱 지원 체계도 공동 구축하기로 했다. 오는 10월 진행되는 '서울디지털 페스티벌'을 공동으로 홍보하는 등 향후 다양한 행사의 기획 및 홍보를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서울디지털재단이 보유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활용해 스마트시티 솔루션의 글로벌 진출도 본격 추진한다.

이용규 5G사업본부장 상무는 "서울디지털재단과 협력해 환경오염, 에너지 등 현재 우리 사회가 직면하고 있는 여러 문제를 5G 기반의 스마트시티 솔루션으로 해결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wseong@newspim.com

#KT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