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제철, 'DJSI 월드' 지수 첫 진입

철강 업종 기업 중 유일…환경·공급망 관리 최고 점수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조아영 기자 = 현대제철이 '2018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DJSI)' 평가에서 'DJSI 월드' 지수에 처음 진입했다. 현대제철은 철강업종 기업 중 유일하게 월드지수로 선정됐다.

현대제철은 2018 DJSI 평가에서 월드지수에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썸네일 이미지
현대제철 당진공장. [사진=현대제철]

DJSI는 1999년 금융정보 제공기관인 미국의 S&P 다우존스 인디시즈와 글로벌 지속가능경영평가 전문기관인 스위스 로베코샘이 공동으로 개발한 지표다. 매년 전세계 시가총액 상위 2500여개 글로벌 기업을 대상으로 기업의 재무성과, 사회책임, 환경경영 등을 평가해 지속가성을 측정하는 평가지수다.

DJSI 월드는 60개 업종별 상위 10%에게만 주어진다. 철강업종은 올해 평가에서 19개의 글로벌기업만 월드 지수평가에 초대됐고, 이중에서 현대제철이 유일하게 월드에 편입됐다.

현대제철은 올해 환경 부문(생물다양성, 물관리)과 공급망 관리에서 최고 점수를 획득했다. 또, 고객관리·환경체계·사회공헌활동·인적자원개발 등 대부분의 평가항목에서도 우수한 결과를 획득했다.

현대제철 관계자는 "최고경영층의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 아래 '100년 제철소'를 향한 지속적인 노력의 결과로서 회사 전체 임직원이 함께 이뤄냈다는 점에서 더욱 의미가 크다"며 "지속적인 개선을 통해 투자자 및 주주를 포함한 현대제철의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에게 더욱 신뢰받는 글로벌 기업으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likey0@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