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R, 혹한기 대비 재난취약지역 안전점검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나은경 기자 = 권태명 ㈜SR 대표이사가 겨울철 안전사고 사전예방 및 재난대응체계를 점검키 위해 현장점검에 나섰다.

6일 수서고속철(SRT) 운영사인 ㈜SR에 따르면 지난 5일 혹한기 대비 관내 재난취약지역 특별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현장점검에는 권태명 대표이사와 전담부서, 해당 시설 유지관리자인 한국철도공사(코레일) 관계자가 참석했다.

썸네일 이미지
권태명 SR 대표이사(사진 맨 앞)가 지난 5일 남산분기(경기 평택시 팽성읍 소재)를 방문하여 시설물을 점검했다. [사진=SR]

이번 점검은 기온 급강하 및 폭설시 발생할 수 있는 시설물 장애와 대응체계 미비로 인한 국민 불편을 사전예방하기 위함이다.

주요 점검대상은 △수직구(지하터널과 지상을 연결하는 비상대피로) △경부고속선과 수서고속선이 만나는 남산분기점 선로전환기 포함 궤도 △신호설비. 점검대상의 관리 상태와 혹한기 대비상황, 비상시 대응체계를 함께 점검했다.

권태명 SR 대표이사는“최근 발생한 사회기반시설 사고와 장애발생시 초기대응 미흡으로 국민에게 큰 불편을 주었던 사례들을 반면교사 삼아야 한다”며 “운영사(SR)와 유지관리자(코레일) 사이 유기적인 협력으로 겨울철 재난취약지역에 대한 선제적 안전사고 예방활동과 시설물 관리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말했다.

 

nanana@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