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부동산

업무지구 서울 마곡·경기 부천 등, 섹션 오피스 분양 잇따라

기사등록 :2019-01-28 11:41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업무시설이 많은 서울 마곡, 경기 부천에서 섹션 오피스(소형 오피스)가 잇따라 분양하고 있다. 

섹션 오피스는 규모가 큰 업무용 빌딩과 달리 전용면적 40㎡ 이하의 모듈 형으로 설계돼서 사용자가 원하는 크기로 분양받을 수 있다. 회의실, 라운지를 비롯한 부대시설을 공유해 비용을 줄일 수 있고 실사용공간 효율성도 높다. 특히 한 건물 안에 업무와 상업시설이 결합된 복합단지는 입주민 만족도가 높다.

28일 부동산업계에 따르면 업무시설이 많은 서울 강서구 마곡지구와 경기 부천, 경기 평택·수원·동탄2신도시를 중심으로 섹션 오피스가 공급되고 있다.

섹션오피스 주요 분양 단지 [자료=더피알]

경기 부천 중동신도시 내 옛 홈플러스 부지에서는 최근 대우건설이 ‘신중동역 랜드마크 푸르지오 시티’ 내 섹션 오피스 506실 분양에 나섰다. 단지는 오피스텔 전용면적 19~84㎡ 1050실과 상업시설이 함께 조성되는 주거복합타워다.

단지에서는 서울지하철 7호선 신중동역이 바로 연결될 예정이다. 오피스는 전실 발코니가 도입돼 실사용 면적 및 활용 공간이 넓다. 입주 직원들을 위한 루프탑(옥상) 라운지, 층별 공용회의실도 도입됐다. 근처 중흥마을을 비롯한 주변 약 5만여가구의 배후수요를 확보할 수 있다. 또한 부천테크노파크(약 860여개 기업)와 부천시청, 세무서, 교육지원청을 비롯한 관공서도 가깝다.

효성중공업과 진흥기업은 다음달 서울시 동대문구 용두동 11-1번지 외 6필지에 ‘청량리역 해링턴 플레이스’ 오피스 분양에 나선다. 오피스는 지상 3~6층에 들어서며 다양한 휴게시설과 공중정원을 조성해 쾌적한 업무환경을 제공할 예정이다. 청량리역 해링턴 플레이스 아파트 220가구, 오피스텔 34실 규모로 조성된다. 지하 1층과 지상 1~2층에 상업시설이 들어선다.

파라코개발(시행)과 이테크건설(시공)은 다음달 경기 의왕시 이동 의왕테크노파크 내 산업6-1블록에 지식산업센터 ‘의왕테크노파크 더리브 비즈원’을 분양할 예정이다. 지식산업센터, 근린생활시설, 기숙시설로 이뤄진다. 특히 업무시설 일부를 섹션오피스로 꾸며서 업종, 규모에 따라 수요자가 원하는 공간으로 구성이 가능하다.

한일개발은 서울시 강서구 마곡지구 C12블록에 ‘한일노벨리아타워’를 분양 중이다. 단지는 섹션오피스 118실, 상업시설 96실로 조성된다. 오피스로는 맞춤형 섹션오피스가 도입된다. 근린생활시설 특화설계로는 1층 오픈광장, 옥상층 하늘정원, 휴게·테라스공간이 계획됐다.

힘찬건설은 경기 평택 고덕 국제화지구 근린산업용지 19-2-2, 3블록에 ‘헤리움 비즈타워’ 4차를 분양 중이다. 단지는 섹션 오피스 116실, 상업시설 100실 규모다. 단지는 삼성전자 반도체공장까지 걸어서 1분 거리다.

전문가들은 섹션 오피스가 갖는 장점으로 '소액 투자가 가능하다는 점'과 '임대수익의 안정성'을 꼽았다.

부동산 전문가는 “섹션 오피스는 2억원 안팎의 소액으로 투자가 가능한 데다 정부 규제가 없고 보통 기업체가 입주해서 장기 임대가 가능하다”며 “이들은 임대료를 체납할 가능성이 낮아 안정적인 투자상품을 찾는 수요자들 사이에 섹션 오피스가 큰 인기를 끌고 있다”고 말했다.

 

sungso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