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글로벌

하이트진로, 베트남 프랜차이즈 '진로바베큐' 1호점 열어

기사등록 :2019-01-29 09:45

[서울=뉴스핌] 장봄이 기자= 하이트진로가 베트남에서 한국식당 프랜차이즈 1호점을 오픈하고 현지인 시장 확대에 나선다.

하이트진로는 현지법인 하이트진로베트남이 수도 하노이 시내에 한국식당 프랜차이즈 ‘진로바베큐(Jinro BBQ)’ 1호점을 오픈했다고 29일 밝혔다. 진로바베큐는 지난해 연말 임시로 문을 열고 두 달간 운영했으며 이달부터 정식 운영한다.

베트남 수도 하노이 동다구 힌투캉 지역에 위치한 ‘진로바베큐’ 1호점 앞에서 직원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사진=하이트진로]

최근 베트남에서는 한식에 가성비 높은 뷔페레스토랑과 핫팟(샤브샤브)이 인기를 끌고 있다. 진로바베큐는 이러한 점을 고려해 샤브샤브와 숙성된 고기를 메인으로 한 한식 고기뷔페 주점(대포집)을 오픈했다.

매장 규모는 178㎡로 가족모임과 친구모임이 많은 현지사정을 고려해 단체석과 일반석으로 구분했다. 

하노이시 동다구 힌투캉 지역에 위치해 주상복합 아파트와 공공기관 오피스가 몰려있는 로컬 상권이다. 유동 인구가 많아 식당가 및 상점가가 몰려있는 곳이다.

진로바베큐 1호점은 중국 등 해외에서 수년간 프랜차이즈 운영노하우가 있는 한국인 사업가와 제휴로 운영되며 프랜차이즈 사업 확대 계획을 본격화할 예정이다.

하이트진로는 지난 2016년 하노이에 베트남 법인을 설립하는 한편, 지난해에는 호치민에 사무소를 개소하는 등 공격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황정호 해외사업본부 총괄상무는 “하이트진로는 다양한 노력을 통해 소주의 현지화를 이루어가는 중”이면서 “진로바베큐의 프랜차이즈 성장을 통해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 한국 소주의 우수성을 알려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bom224@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