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증권·금융

금감원 15개팀 감축…디지털금융감독팀 신설

기사등록 :2019-02-08 15:28

18개팀 폐지·3개팀 신설…핀테크조직 강화

[서울=뉴스핌] 최유리 기자 = 금융감독원이 18개 팀을 폐지하고 3개 팀을 신설하는 등 조직대편을 8일 단행했다. 이로써 15개팀이 사라지고 정원도 동결된다. 

검사·조사부서의 팀 수는 축소하되 정원 증원(13명)을 통해 전문실무인력 비중을 제고한다.

금융취약계층 지원을 강화하고 혁신금융서비스 활성화를 추진하기 위한 조직개편에도 나섰다.

우선 서민·중소기업지원실을 '포용금융실'로 재편하고 인력을 확충한다.

IT·핀테크전략국 내에 1개팀(디지털금융감독팀)을 신설하고 핀테크지원실을 '핀테크혁신실'로 재편한다. 금융사의 레그테크(규제와 기술의 합성어) 등 혁신금융서비스를 지원하기 위해서다.

혁신·모험기업을 지원하기 위해 자본시장감독국에는 1개팀(투자금융팀)을 신설한다.

아울러 업무 효율성을 제고하기 위해 금융감독연구센터를 '거시건전성감독국'으로 재편(1개팀 신설, 2개팀 폐지)한다. 국제협력국장을 금융중심지지원센터를 통할하는 선임국장으로 운영한다. 

개편 후 조직도 [자료=금감원]

 yrchoi@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