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사회

경찰, 정준영 마약검사…가수 용준형 전날 참고인 조사

기사등록 :2019-03-14 14:22

[서울=뉴스핌] 김신정 기자 = '성관계 동영상 불법 촬영 및 유포'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정준영에 대해 경찰이 마약 투여 여부도 조사하기로 했다.

14일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에 따르면 오전 정준영으로부터 머리카락과 소변 샘플을 임의 제출받았다. 정밀검사 결과는 이르면 일주일 안에 나올 전망이다.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성접대 의혹을 받고 있는 그룹 빅뱅 멤버 승리가 14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에 피의자 신분으로 출석하고 있다. 2019.03.14 leehs@newspim.com

경찰은 정준영에 대한 조사 결과를 토대로 정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지 여부를 결정할 방침입니다.

이와 함께 정준영 불법 동영상을 본 가수 용준형도 참고인 신분으로 전날 경찰에서 조사받았다.

경찰은 또 2시부터 성매매 알선 혐의를 받고 있는 가수 승리에 대한 조사를 시작했다. 이날 오후 1시부턴 유리홀딩스 유모 대표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조사받고 있다. 

 

aza@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