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권영수 LG부회장 "LG전자·디스플레이 이사회 의장 맡는다"

기사등록 :2019-03-15 14:46

이사회서 최종 결정...'투명경영' 위해 CEO-이사회 의장 분리키로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권영수 LG그룹 부회장이 LG전자와 LG디스플레이 이사회 의장직을 맡는다. 

권영수 LG 부회장 [뉴스핌 DB]

권영수 부회장은 15일 LG트윈타워에서 열린 이사회 직후 기자와 만나 "방금 이사회에서 LG전자와 LG디스플레이 이사회 의장을 맡는 것으로 결정됐다"라며 "투명 경영을 위해 CEO와 이사회 의장을 분리하는 흐름에 맞추기로 한 것"이라고 말했다. 

LG전자와 LG디스플레이는 이날 오전 주주총회를 열고 권 부회장을 기타 비상무이사로 선임하는 안건을 통과시켰다. 

이는 최근 대기업들이 이사회의 경영 감시 기능을 강화하기 위한 추세에 따른 것으로 해석된다. 삼성전자, SK그룹 계열사 등은 대표이사가 이사회 의장을 겸임할 경우 경영 감시 기능은 소홀해질 수 있다는 우려를 해소하고자 이사회 의장과 대표이사를 분리하기로 했다.

LG그룹의 전자계열사를 대표하는 LG전자와 LG디스플레이 역시 같은 맥락으로 이번에 권 부회장을 이사회 의장으로 선임한 것이다.

 

 

sjh@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