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부동산

대우건설, 1분기 영업익 985억원..전년비 45.9%↓

기사등록 :2019-04-30 09:11

1분기 매출, 전년비 23.4% 감소..당기순익 55.7% 줄어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대우건설의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이 전년동기대비 반토막 수준으로 감소했다.

대우건설 사옥 [사진=이형석 기자]

30일 대우건설에 따르면 이 회사 연결재무제표 기준 올해 1분기 영업이익은 985억원으로 전년 동기대비 45.9% 감소했다.

같은 기간 매출은 2조309억원으로 전년대비 23.4% 감소했다. 부문별로는 △주택건축사업 1조2633억원 △토목사업 3506억원 △플랜트사업 3156억원 △기타연결종속 1014억원으로 집계됐다.

올해 1분기 당기순이익은 494억원으로 전년대비 55.7% 감소했다. 신규수주는 3조4320억원으로 집계됐다. 대우건설은 현재 32조103억원의 수주잔고를 보유하고 있다. 이는 연간 매출액 기준 3년치 일감에 해당한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매출비중이 높은 주택건축사업 분양이 순조롭게 진행됐다"며 "올해 1분기 전체 매출이 시장 컨센서스(에프앤가이드 기준) 2조96억원을 상회했다"고 말했다.

이어 "올해 1분기에만 연간 수주목표인 10조5600억원의 32%를 달성했다"며 "연간 매출목표를 달성하는 데 무리가 없을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sungso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