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현대차, i30 N·벨로스터 '커스텀 핏' 판매

기사등록 :2019-07-01 10:09

‘H-옴부즈맨’통해 오픈 이노베이션 방식으로 개발

[서울=뉴스핌] 전민준 기자 = 현대자동차가 소비자 의견과 아이디어를 반영해 개발한 i30 N 라인과 벨로스터 커스텀 핏을 1일부터 판매하기 시작한다.

이날 현대차에 따르면, 스포티한 주행 성능 사양만 골라 탑재한 'i30 N 라인 스포츠 에센스 에디션'은 두달간 50대 한정 판매한다. 운전하는 즐거움을 강화한 벨로스터 '익스트림 드라이빙 에디션'은 상시 판매한다.

현대자동차가 i30 N Line과 벨로스터 커스텀 핏을 1일 출시했다.[사진=현대차]

이는 고객 참여형 소통 프로그램인 'H-옴부즈맨'을 통해 오픈 이노베이션 방식으로 개발한 것으로, 핵심 사양부터 트림 구성, 최종 명칭에까지 고객 의견을 담았다.

현대차는 작년 5월부터 약 7개월 간 'H-옴부즈맨 3기' 상품혁신그룹 고객 29명과 함께 1.6 터보 엔진을 기반으로 하는 i30 N 라인과 벨로스터 커스텀 핏 상품을 개발했다.

이렇게 소비자의 아이디어가 실제 판매까지 연결되기는 2년 전 쏘나타 커스텀 핏 이후 두번째다.

i30 N 라인은 고성능 타이어, 서스펜션, 조향 시스템, 변속 로직 튜닝으로 고성능 주행감을 갖췄다.

벨로스터 1.6 터보 모델은 현대차 최초로 오버부스트 기능을 적용해 2000∼4000 rpm 구간에서 최대 토크를 넘어서는 성능을 발휘한다.

i30 N 라인 스포츠 에센스 에디션은 핸드파킹 브레이크, 5인치 오디오, 매뉴얼 에어컨, 운전석 세이프티 파워 윈도우, 후방 주차 거리 경고, 틴티드 글라스 등을 적용하며 가격을 171만원 낮췄다.

판매 가격은 i30 N 라인 스포츠 에센스 에디션 2208만원, 벨로스터 익스트림 드라이빙 에디션 2607만원이다.(개별소비세 3.5% 기준)

 

minjun84@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