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삼성 갤노트10 디스플레이, 화질평가 '최우수'

기사등록 :2019-08-15 09:23

전문업체 디스플레이메이트 평가 '엑설런트 A+'
밝기, 색정확도, 블루라이트 등 전작대비 개선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삼성디스플레이는 갤럭시노트10이 세계적 화질평가 전문 업체인 디스플레이메이트(DisplayMate)가 실시한 화질평가에서 최고 등급인 '엑설런트(Excellent) A+'를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삼성디스플레이는 갤럭시노트10 디스플레이가 갤럭시노트9 대비 25% 더 향상된 밝기를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사진=삼성디스플레이]

디스플레이메이트가 공개한 갤럭시노트10 화질평가 결과에 따르면 주요 평가 항목인 밝기, 반사율, 색정확도, 블루라이트 등에서 전작인 갤럭시노트9의 성능을 뛰어넘는다. 

갤럭시노트10 시리즈는 6.8형과 6.3형 크기의 OLED로 각각의 해상도는 QHD+(3040x1440), FHD+(2280x1080)이다. 특히, 전면 카메라 홀을 제외한 앞면을 화면으로 채운 풀스크린이 특징으로 화면이 차지하는 비율이 약 94%에 이른다. 홀 디스플레이는 지난 3월 출시한 갤럭시S10에 최초로 적용했다. 

갤럭시노트10 최고 밝기는 전작보다 25%가량 향상됐고 반사율은 현존 디스플레이 중 가장 낮은 수준인 (4.3%)다. 휘도 증가와 반사율 개선을 통해 기존보다 더 밝고 또렷한 화면을 제공, '야외시인성'을 한 단계 끌어올렸다는 평을 받았다.  

갤럭시노트10의 '색정확도'는 노트9의 0.5JNCD(0에 근접할수록 정확)보다 나은 0.4JNCD로 측정됐다. 0.4JNCD는 현재 출시된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중 가장 실제의 색상과 가까운 색을 표현하는 수준임을 의미한다.

동영상 각 장면별로 색상을 최적화 해주는 다이내믹 톤 매핑(Dynamic Tone Mapping)을 지원해 HDR10+ 인증을 받았으며 블루라이트 비중도 전작 대비 37.5% 낮다는 평가를 받았다. 

레이몬드 소네이라 디스플레이메이트 대표는 갤럭시노트10 화질 평가 결과에 대해 “디스플레이메이트가 지금까지 평가한 제품 중 가장 혁신적이고 성능이 뛰어난 스마트폰 디스플레이”라고 말했다.

 

sjh@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