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평택해경, 12~14일 해상종합훈련…선박 주의 당부

기사등록 :2019-11-12 15:36

[평택=뉴스핌] 이석구 기자 = 경기 평택해양경찰서가 12일부터 오는 14일까지 평택해경 전용 부두 및 경기 남부 해상에서 '2019년도 하반기 제3차 해상 종합 훈련'을 실시한다.

평택해경은 오는 13일 오후 1시부터 3시까지 인천광역시 옹진군 울도 주변 해상에서 벌컨포, 중기관총, M60기관총 등을 동원한 해상 사격이 예정돼 있다고 밝히고 부근 해상을 지나는 항행 선박의 주의를 당부했다.

[평택=뉴스핌] 이석구 기자 = 지난달 평택해경 소속 경비함정이 인명구조 훈련을 하고 있다.[사진=평택해경]2019.11.12 lsg0025@newspim.com

대한민국 해양 주권 확보와 구조 대응 태세 확립을 위해 실시하는 이번 해상 종합 훈련에는 경비함정 8척(중형함 2척, 소형함 6척)이 참가한다.

79명의 직원과 의경대원이 참가하는 하반기 제3차 해상 종합 훈련은 해상 수색, 인명 구조, 선내 진입 및 퇴선 유도, 해상 사격, 선박 화재 진압, 불법 외국 어선 검문 검색, 해양오염 방제 등 10개 종목으로 진행된다.

이번 훈련은 실제 상황에서의 대응 능력 강화를 위해 경찰관 개개인의 임무 수행 능력을 한 단계 높이는 것을 목표로 강도 높게 실시될 예정이다.

평택해경 관계자는 "이번 해상 종합 훈련은 구조 태세를 유지하고 해양 주권 수호 능력을 한 단계 향상시키기 위해 실시된다"며 "훈련 기간 중 부근 해상을 항해하는 선박의 주의"를 당부했다.

lsg0025@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