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방송·연예

현대백화점, 두타면세점 인수…신규입찰 참여

기사등록 :2019-11-12 17:59

현대百-두산, 고용안정 위해 상호 협력키로

[서울=뉴스핌] 최주은 기자 = 현대백화점면세점이 두산과 두타면세점 임대차 계약을 맺고 서울 시내면세점 입찰에 참여한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은 두산과 상호협력 방안이 담긴 협약을 체결했다고 12일 공시했다. 협약에는 두타면세점 임대, 직원 고용안정, 자산 양수도 등이 포함됐다.

현대백화점면세점은 두산 면세사업 부문 부동산과 유형자산 일부를 618억6500만원에, 매장 인테리어와 포스(POS) 등을 143억원에 인수한다. 취득 예정일은 내년 2월 28일이다. 임차료는 연간 100억원으로 협의했다.

동대문 두타면세점 [자료=두산] 2019.11.12 june@newspim.com

양사는 두타면세점 직원들의 고용안정을 위해 상호 협력할 방침이다. 또 향후 신규 특허 심사 일정에 맞춰 지속적으로 협약 이행에 대해서 협의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두산은 지난달 29일 중장기적인 수익성 개선의 어려움을 이유로 두타면세점 특허권 반납을 결정한 바 있다.

june@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