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중국

[영상] 세 번째 '우한 폐렴' 확진자 발생...'무증상입국자'로 밝혀져

기사등록 :2020-01-26 20:31

[서울=뉴스핌] 이성우 인턴기자 = 질병관리본부는 26일 오후 국내 세 번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 환자(54세 남자, 한국인)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해당 환자는 지난 20일 귀국할 당시에는 별다른 증상이 없었으나 22일부터 열감, 오한 등 몸살기를 느껴 해열제를 복용하며 지내다 25일 간헐적 기침과 가래 증상이 발생하자 질병관리본부 콜센터에 신고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발생한 2명의 확진자와 달리 입국 당시 증상이 없는 `무증상입국자`로 인천공항 검역대를 통과하여 6일간 일상생활을 했기 때문에 지역사회에 바이러스를 전파한 것이 아닌지 우려를 낳고 있다.

(출처-유튜브 채널 'KTV')

seongu@new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