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글로벌

태국 신종 코로나 감염자, 독감·에이즈 치료약으로 회복

기사등록 :2020-02-03 08:03

[서울=뉴스핌] 오영상 전문기자 = 태국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 환자가 독감(인플루엔자) 치료약과 항에이즈 바이러스(HIV) 치료약으로 회복됐다고 태국 보건성의 발표를 인용해 2일 지지통신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태국에서 신종 코로나 감염이 확인된 71세 중국인 여성에게 독감 치료제와 에이즈 치료약을 조합해 투여했더니, 열이 떨어지고 식욕이 회복되는 등 48시간 이내에 증상이 급속히 개선되는 효과를 보였다.

2일 로이터통신도 이같이 보도하며 태국 라자비티 병원의 의사들이 에이즈 치료에 사용되는 로피나비르와 독감 치료에 쓰이는 오셀타미비르를 조합해 환자에 투여했다고 전했다.

크라이앙스카 아티포론와니치 박사는 "이 접근법이 코로나 바이러스의 치료법은 아니지만 환자의 상태를 빠르게 개선시키는 것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로이터는 "이 치료법이 급속히 확산되고 있는 신종 코로나의 해결책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图片=NAVER】

goldendog@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