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중국

[영상] 시진핑, 열흘 만에 만든 천 개 병상 병원 방문

기사등록 :2020-03-11 15:33

[로이터 서울=뉴스핌] 이민경 기자 =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지난 10일(현지시간) 오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원지인 우한시를 방문했다. 발병 3개월 만에 처음이다.

시 주석은 가장 먼저 코로나19 환자 수용을 위해 열흘 만에 세운 훠선산병원을 찾아 화상 연결을 통해 일선에서 분투하는 의료진을 격려했다. 이어 인민해방군, 주민센터 근무자, 경찰, 자원봉사자와 환자, 지역주민 등을 격려했다.

min103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