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정치

서욱 국방장관 후보자 "국민으로부터 신뢰받는 軍 만들겠다"

기사등록 :2020-09-16 10:18

국회 인사청문회 모두발언
"투명하고 효율적인 국방운영하겠다"

[서울=뉴스핌] 하수영 기자 = 서욱 국방부 장관 후보자는 16일 "장관이 되면 국민으로부터 신뢰 받는 군대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서 후보자는 이날 오전 국회 국방위원회에서 열린 국방부 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모두발언을 통해 "'국민의 군대'로서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서욱 신임 국방부 장관 내정자 [사진 = 청와대]

서 후보자는 "전방위 위협이 증대되고 비군사분야까지 안보영역이 확대되는 현 안보상황은 매우 엄중하다"며 "장관으로 취임하게 된다면, 이러한 안보상황에 능동적이고 효과적으로 대처할 수 있는 '강한 안보', '자랑스러운 군', '함께하는 국방'을 목표로 국민이 바라는 국방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서 후보자는 먼저 "전방위 안보위협 대비 튼튼한 국방태세를 확립하고, 한반도 평화정착을 보장하겠다"며 "이를 위해 어떤 도발이나 위협에도 단호히 대응해 국방 본연의 임무를 완수하는 동시에, 9·19 남북군사합의의 충실한 이행과 남북 교류협력 지원을 통해 정부의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를 군사적으로 보장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또 한미동맹 발전과 주변국과의 국방교류협력 증진을 추진하겠다"며 "특히 굳건한 한미동맹을 기반으로 전시작전통제권 전환을 체계적이고 적극적으로 가속화해 나갈 것이다. 아울러 주변국과 국제사회와의 긴밀한 안보협력을 통해 역내 평화와 안정을 견인하겠다"고 밝혔다.

또 "미래를 주도하는 국방역량 구축을 위해 국방개혁 2.0을 강력히 추진해 우리 군의 미래를 차질없이 준비하겠다"며 "이러한 과정에서 국방획득제도를 개선하고, 민간 사업참여를 확대하는 등 국내 방위산업 육성을 위한 노력도 병행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행복한 국방환경 조성과 국민으로부터 신뢰받는 군대 만들기를 위해 ▲투명하고 효율적인 국방 운영 ▲장병 인권보장 ▲자율과 책임의 병영문화 정착 등을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35년간 군 복무를 하면서 어디든 부여된 직책에서 사명감으로 헌신하겠다는 각오로 임해 왔다"며 "지금까지 해 온 것처럼 국가와 국민을 위해 나라를 지키고 국방을 운영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을 다짐한다"고 덧붙였다.

suyoung071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