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텍, 3D 엑스레이 中 인증 획득…"3D 시장서도 1위 목표"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김근희 기자 = 치과용 의료기기 업체인 바텍은 3차원(3D) 엑스레이 진단장비 '그린 스마트'가 중국 의료기기 인증을 획득해, 본격 판매에 돌입한다고 14일 발표했다.

이번에 허가를 받은 그린 스마트는 3D로 엑스레이 기기로 경쟁사 대비 방사능 노출도가 적고, 초고속 촬영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바텍은 이번 인증을 계기로 중국 치과용 2차원(2D) 진단장비 시장에 이어 3D 진단장비 시장에서도 1위를 차지하겠다는 목표다.  

현정훈 바텍 부회장은 "바텍은 중국 2D 시장에서 31%가 넘는 점유율을 보유한 1위 사업자"라며 "중국 현지 기업들이 따라잡을 수 없는 혁신적 제품으로 3D 시장을 공략해 중국 전체 치과용 엑스레이 진단장비 1위 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회사는 이미 중국 3D 시장에서 30%이상의 고성장을 기록하고 있다. 앞으로 의료 선진국인 북미 시장에서 성공을 거둔 혁신 제품을 잇따라 출시해 현지 업체 대비 경쟁 우위를 점한다는 계획이다.

썸네일 이미지
바텍 그린 스마트.<사진=바텍>

 

 

keu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