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카이스트와 ‘로봇 꿈나무’ 키운다

대전 카이스트에서 ‘LG-카이스트 사랑의 영어과학캠프’ 개최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심지혜 기자 = LG가 카이스트와 함께 과학교육 겨울방학 캠프를 진행한다. 

썸네일 이미지
대전 카이스트에서 진행된 'LG-카이스트 영어과학 캠프'에서 학생들이 LG전자 클로이 로봇을 활용해 모형 집 속 가전제품을 제어해보고 있다. [사진=LG전자]

LG는 지난 8일부터 11일까지 대전 카이스트에서 'LG-카이스트 사랑의 영어과학 겨울방학 캠프'를 실시한다고 10일 밝혔다. 행사는 LG가 민간기업 최초로 운영하는 청소년 과학관 LG사이언스홀을 통해 진행한다. 

이번 캠프는 과학에 재능이 있지만 교육 기회가 부족한 초등학교 5~6학년 40명을 선발하고 카이스트 교수진 및 재학생 등 10여명이 강사와 멘토로 참여해 실험 및 실습 중심의 과학 교육을 진행한다. 모든 수업은 영어로 이뤄진다.

특히 '인공지능 로봇과 함께하는 미래사회'라는 주제로 LG전자 클로이 로봇을 활용해 학생들이 직접 제작한 모형 집 속 조명과 가전제품 등을 제어해보는 실험을 통해 미래 생활을 체험해 볼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 학생들은 실제 인공지능 기술을 탑재한 제품들이 전시된 마곡 LG사이언스파크를 견학하고카이스트 재학생들에게 학업, 진학 및 진로, 학교생활 등 다양한 주제에 관한 조언을 듣는 멘토링도 진행된다.

LG사이언스홀은 2009년부터 'LG 사랑의 영어과학캠프'를 10년째 운영하며 어려운 환경으로 수준 높은 과학교육을 접하기 힘든 1640명의 과학 꿈나무들이 창의적인 글로벌 인재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해오고 있다.

 

sjh@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