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글로벌

"北 김영철, 미국 워싱턴 도착" - CNN

기사등록 :2019-01-18 10:08

[서울=뉴스핌] 이홍규 기자 =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이 17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에 도착했다고 CNN방송이 보도했다.

앞서 방송은 김 부위원장이 이날 워싱턴을 방문, 18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과 만나 2차 북미정상회담 개최 위치와 날짜 등을 논의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한 바 있다.

김 부위원장은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게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친서를 전달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 베이징공항에서 포착된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좌)의 모습. [사진= 로이터 뉴스핌]

 

bernard0202@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