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휴온스, 지놈앤컴퍼니와 마이크로바이옴 공동 연구

기사등록 :2019-01-28 10:30

[서울=뉴스핌] 김근희 기자 = 휴온스는 지난 25일 성남 판교 본사에서 마이크로바이옴 연구개발 전문 기업 지놈앤컴퍼니와 '마이크로바이옴 플랫폼 기술을 활용한 진단 및 치료 솔루션 공동 연구∙개발 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발표했다.

엄기안 휴온스 대표(왼쪽)와 배지수 지놈앤컴퍼니 대표가 지난 25일 공동연구 계약을 체결하고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휴온스]

마이크로바이옴은 '미생물'을 뜻하는 마이크로(Microbe)와 '생태계'를 뜻하는 바이옴(Biome)의 합성어로, 인체에 공존하는 미생물과 그들의 유전 정보를 뜻한다. 최근 제 2형 당뇨, 비만, 비알코올성 지방간, 암 등 다양한 질환이 마이크로바이옴과 관련이 있다는 연구 결과가 발표되면서 전 세계적으로 주목을 받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휴온스와 지놈앤컴퍼니는 마이크로바이옴 데이터베이스를 접목한 새로운 사업모델을 개발하고, 이를 통한 개인 맞춤형 제품 및 진단∙치료 솔루션을 만든다. 휴온스와 지놈앤컴퍼니는 환자의 마이크로바이옴 데이터와 임상 시험에서 확보한 데이터의 상관관계를 분석해 예측 모델을 구축할 계획이다. 마이크로바이옴 분석만으로도 환자의 임상 상태 예측이 가능해 새로운 치료 시스템과 패러다임을 구축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휴온스와 지놈앤컴퍼니는 이달 내에 테스크포스팅(TFT)을 함께 구성하고, 빠른 시일 내에 장내 미생물 연구 및 제품 개발에 착수할 방침이다.

엄기안 휴온스 대표는 "휴온스의 미래 가치를 제고할 새로운 성장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체결했다"며 "마이크로바이옴 및 프로바이오틱스 분야의 선도 기업인 지놈앤컴퍼니와 긴밀한 협업을 통해 혁신 치료제와 솔루션 개발을 적극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keun@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