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글로벌

트럼프, 中 1단계 합의 불충족시 해산물 상호 관세 부과 지시

기사등록 :2020-06-25 14:25

[서울=뉴스핌] 박진숙 기자 =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이 미중무역협상 1단계 합의 불충족 시 중국산 해산물에 상호 관세를 부과하는 것을 지시하는 등 중국에 대한 압박 수위를 높이고 있다.

로이터통신은 24일(현지시간) 트럼프 대통령이 미국 랍스터 산업 종사자들을 보호하기 위해 중국해산물에 대한 상호 관세 부과를 지시하는 내용을 포함한 행정각서에 서명했다고 보도했다.

5일(현지시간) 미국 메인주 뱅고어를 방문한 트럼프 대통령.[사진=로이터 뉴스핌] 2020.06.06 mj72284@newspim.com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이날 피터 나바로 백악관 무역정책국장은 기자들에게 "미·중 무역협상 1단계에 따른 1억5000만달러(약 1800억원)의 구매 약정 합의를 충족하지 않으면, 미 무역대표부(USTR)는 재량권을 행사해 중국 해산물 산업에 대한 상호 관세를 부과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트럼프 대통령은 이달 초 미국 메인주 행사에서 나바로 무역정책국장을 '랍스터 왕'으로 칭하며 유럽연합(EU)이 미국산 랍스터에 대한 관세를 내리지 않으면, EU의 자동차에 관세를 부과하겠다고 경고한 바 있다.

나바로 무역정책국장은 "트럼프 대통령은 또 랍스터 수산업자들을 그들에게 해가 되는 무역관행에서 보호하기 위해 농업 분야의 다른 부분에서도 같은 유형의 지원을 제공하라고 미 농무부에 지시했다"고 말했다.

나바로 국장은 또 이번 각서에서 앞으로 90일 동안 캐나다-유럽 무역 협정으로 인해 미국 랍스터 수산업체가 직면한 시장 점유율 손실을 어떻게 해결할지 권고할 것을 USTR에게 요청했다고 밝혔다.

justice@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