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완도군, 민·관 상생, 협력을 위한 소통 채널 마련

기사등록 :2019-03-05 11:42

지역발전상생협의회 출범. 활동 개시

[광주=뉴스핌] 지영봉 기자 = 전남 완도군은 지난 4일 완도군청 대회의실에서 신우철 군수를 비롯한 46명의 '완도군 지역발전상생협의회'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협의회 출범식을 갖고 공식 활동에 들어갔다고 5일 밝혔다.

완도군 지역발전상생협의회 위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4일 출범식을 가졌다 (사진=완도군)

협의회는 각종 생활불편, 제도 개선·건의 사항이 있을 때 특별한 절차 없이 군에 건의하면 관련 부서에서는 해결 방법을 찾아 군정에 반영하고 군민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것을 목표로 두었다.

이에 각 분과별 위원을 10명 이내로 구성하고 기획·행정·교육, 문화·관광, 보건·복지, 지역개발·환경, 해양수산·농림 등 5개 분과로 구분하여 문제 해결 및 제도 개선을 위해 활동하게 된다.

이날 출범식에서 공동위원장으로 선출된 김정호 위원장은 “위원들이 뜻을 한 데 모아 군 발전 방안에 대해 논의하자”며 소감을 밝혔다.

신우철 군수는 인사말을 통해 “완도군 지역발전상생협의회가 잘 정착되기 위해서는 위원들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고, 최근 갈등이 되었던 다수·고충 민원, 사회적 갈등 등 지역사회와 군민 생활에 중대한 영향을 끼치는 사항에 대해서는 갈등조정위원회와 함께 특별분과 위원회를 구성·운영할 수 있다”며 “위원 여러분들이 군민과 상생·협력을 바탕으로 군 발전을 위해 함께 고민하고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yb258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