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스포츠

[스포츠 현장 IN] 임성재 "오늘 같이 하면 더 CJ컵 우승 경쟁 가능할 것" (영상)

기사등록 :2019-10-17 17:02

더 CJ컵 1라운드 공동 9위

[서귀포=뉴스핌] 정윤영 기자 = "오늘 같이만 계속 라운드한다면 우승 경쟁 가능할 것 같다."

'아시아 최초 신인왕' 임성재(21)는 17일 제주도 서귀포 클럽 나인브릿지(파72/7241야드)에서 열린 국내 유일의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더 CJ컵(총상금 975만달러·우승상금 175만달러) 1라운드서 버디 6개와 보기 2개로 4언더파 68타를 기록, 저스틴 토마스(26·미국)와 나란히 9위를 달렸다.

임성재는 이 대회서 2주 연속 우승과 PGA투어 첫승을 정조준한다.

- 라운드 한 소감?
:"전체적으로 티샷이나 숏게임이 잘 된 편이라 보기 칠 수 있는 상황이 몇 번 있었는데 파 세이브를 많이해서 안정적인 경기 한 것 같다."

- 바람도 많이 안 불고 경기하기 수월했을 듯 한데 어떤가?
:"바람이 많이 안 불어서 확실히 경기가 쉽게 풀렸다. 티샷만 잘 가면, 또 페어웨이를 잘 지키면 공격적으로 핀을 잘 보고 칠 수 있었던 것 같다."

- 메이저대회 우승자들과 같이 라운드했는데 느낌이 어땠나?
:"확실히 위기 상황일 때, 어려운 상황인데 세이브 하더라. 제이슨 데이 같은 경우 17번 홀에서 진짜 어려운 상황이었는데 러프샷으로 기가 막히게 쳐서 확실히 메이저 우승자는 다르다고 생각했다."

- 고향에서 우승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인데 우승에 대한 생각은 어떤가?
:"오늘 같이만 계속 라운드한다면 우승 경쟁을 할 수 있지 않을까 싶다. 그러나 솔직히 오늘 아쉬운 게 세컨 아이언샷 칠 때 컨택이 잘 안 되서 거리조절이 핀으로는 잘 갔는데 생각보다 멀리가거나 짧았던 게 몇 개 있었다. 그것만 좀 보완한다면 충분히 2, 3, 4라운드도 우승 경쟁에 들 수 있을 것 같다."

임성재가 첫날 9위를 기록했다. [사진=JNA GOLF]

 

yoonge93@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